총 방문자수
361,985,109
로 그 인 회 원 가 입 자유게시판 부추연 소개 찾아오시는 길
어제의 방문자수
1,856

오늘의 방문자수
1,353

     후    원    금
  부 추 연 성 명 서
부추연TV 동영상
박 대통령에게
바란다
  오늘의 부정부패
핫   이   슈
정 책 제 안
어제 들어온 제보
비바람 칼럼
  공   지    사   항
  문 재 인 비 리
  김 대 중 비 리
  노 무 현 비 리
  김 정 은 비 리
  북 괴 비 리
  박 근 혜 비 리
  국 회 의 원 비 리
  공 직 자 비 리
  검 찰 경 찰 비리
  판 사 비 리
  변 호 사 비 리
  언 론 비 리
  군 대 비 리
  농 어 촌 비 리
  교 육 비 리
  기 업 비 리
  세 무 비 리
  건 설 교 통 비리
  금 융 보 험 비리
  정 보 통 신 비리
  종 교 비 리
 
 
작성자 : 사기대중    작성일 : 18-03-23 조회수 : 955 추천수 : 16 번호 :56,803
여론 1번지 악취 풍기는 좌빨 비리 부추연

김대중 사기선생에 대한 악취 풍기는 비리를 잊지말자 !

 

한 손은 신성한 촛불, 다른 한손은 더듬어 강간해. 이 이중적 위선은 김대중 사기 선생의, 한 손은 민주화 깃발, 다른 한 손은 검은 돈 긁어 모으기에서 비롯된 것이라 보여 집니다.

 

 

더듬어 강간당이 집권하면 나라를 말아 먹는 근거 !

 

 

민주당의 핵심은 김 대중 사기선생이며, 이 자의 망국적 정신을 계승하고 있는 민주당은 적폐 청산 대상 1호입니다. 이런 자들에게 적폐청산을 맡기는 것은 고양이에게 생선을 맡기는 것과 조금치도 다를 것이 없음은 틀림없어 보입니다.

지금도 우리 사회에는 IMF로 인한 후유증으로, 가슴 아픈 삶을 살아가는 이들이 한 둘이 아닙니다. 그런데 IMF를 초래(아래 글 참조) 하여, 국민들이 말로 다할 수 없는 불행에 몸부림치고 있을 때, 김 대중 사기선생은 집권 5년 동안, 자신을 포함한 주변인이 저지른 비리가 드러나, 사회적 비난의 대상이 되어도, 눈 하나 꿈쩍않은 채, 하루도 쉬지 않고 비리와 부정축재를 저질렀습니다.

그런데 이 보다 더 충격적인 사실은 이 파렴치한 비리범이, 인동초, 민중의 지팡이, 민주주의 화신으로 지금껏 미화되고 우상화 되었다는 것입니다. 세계경제의 최대 위기라는 거센 역풍에 맞서, 국가 GDP를 11위로 끌어 올린 한 여인은, 탄핵/ 수감이라는 극단적 불행을 겪고 있는데 말입니다. 이것이 사람사는 세상이 맞습니까?

 

 

IMF 당시 실직, 파산, 가정파탄, 자살, 노숙인 급증, 국가 알짜배기 기업 매각, 비정규직 양산, 부의 양극화, 안정적 일자리 선호등 어마어마한 사회적 문제를 야기 했습니다많은 국민들이 모든 것을 잃고, 생활고의 늪에서 허우적 거릴 때, 김 대중과, 그 가족, 친척, 주변인들은 갖가지 비리와 부정으로 재산을 축적하기에 여념이 없었습니다.

 

박 대통령은 이 사기 선생에 비하면 1급수인데, 누구는 우상화의 길을, 누구는 탄핵 / 수감의 길을 걸어야 하나요?

 

박 대통령이 경제를 망쳤다고 근거없이 난리를 쳤지만, 다음 사실을 인정해야야 할 것입니다.

 

한국의 GDP 세계 순위는 2001년 12위, 2002∼2004년 11위를 거쳐 2005년 10위까지 높아졌다가 2006년 11위, 2007년 13위, 2008년 15위로 내려갔고, 이후 2009∼2013년 14위, 2014년 13위, 2015, 2016년 11위로 다시 올랐습니다.

 

 
 

 

김대중 정권의 부패 및 비리 잔치. 


 

게이트 번호정권 비리 내용
1김대중 - 노태우로 부터 20억 + 알파 수수 및 비자금 6500억~1조(김기삼 증언. 미하원청문회에서 조사)
2김홍일 dj의 첫째아들- 나라종금 뇌물수수 건강상의 이유로 불구속 기소
3김홍업 dj의 2째 아들- 알선수재(22억 쳐먹음)로 수감 되었따가 사면복권, 국회의원까지 됨 
4김홍걸 dj의 3째 아들-체육복표 사업자 선정 청탁 대가등 명목으로 금품을 받은 혐의, 수감중에 형 집행정지로 풀려 남 
5김정아. 김진아. 최은영(모두 가명) - 슨상의 따님?? 신문에 보도됨. 
6박지원 2전 문공부 장관 및 국회의원.dj 수석비서실장-대북불법 송금 구속
7DJ지시로 대북불법 송금 주도해 연거푸 구속.
8DJ는 적국 북한에 국민혈세인 무려 6조원을 그냥 퍼줘 남북쇼회담 성사시켰으며 한반도 전체를 파멸시킬 북핵 역시 성공시킴.
9이때 DJ에게 이용만 당했던 정몽헌 현대아산회장 비참하게 투신자살…
10임동원 국정원장 통일부장관-대북불법 송금 구속, 액수 5000천 억
11이기호 재경장관 경제수석-대북불법 송금 구속
12이근영 금감원장-대북불법 송금 구속
13한광옥-전 민주당 대표 및 비서실장 구속 (이명박정권때 석방됨)
14박주선 전 법무수석 및 민주당의원-옷비리 사건 관련으로 구속
15권노갑 동교동계 수장-진승현 게이트 연루 구속 
16권노갑 - 정치 신인들에게 자금을 뿌림(이른바 권노갑 게이트, 권노갑 장학생), 정모씨 김모씨 박모씨 등이 권노갑의 자금을 받았다는 의혹. 수사하지 않고, 권노갑 구속됨
17이수동 아태재단 이사-뇌물 수수 구속
18황용배 아태재단 후원회사무처장-뇌물 수수 구속
19안정남 전 건교장관 및 국세청장 부동산 투기 의혹
20김은성 국정원 2차장-진승현게이트 로비스트연루 구속
21김태정 전 검찰총장-사직동팀 내사보고서 유출협의로 1년6월구형
22신승남 전 검찰 총장-평창종건 뇌물공여사건 수사압력 및 정보누설-불구속입건
23김대웅 광주고검장- ”이용호 게이트”와 관련해 비호 의혹이 제기된 이수동 아태평화재단, 상임이사에게 내사 정보를 누설로 구속
24신승환 신승남의 동생 6,600만원 뇌물수수 구속
25임창렬 재경장관 통일장관 경기지사-파크 뷰 특혜분양사건 구속
26주혜란 임창렬 전장관의 처-뇌물수수
27김방림 전민주당 의원-정현준 게이트관련 알선수재 1억원 수수 구속
28신광옥 법무차관 및 청와대 민정수석-진승현 게이트 연루로 구속
29유종근 전북도지사- 특정범죄 가 중처벌법상 뇌물수수 혐의로 구속
30이형택 전 예보공사 전무-이휘호의 조카 구속
31정성홍 국정원 경제과장 구속
32김형윤 국정원 경제단장 구속
33국중호 전 청와대 행정관구속
34최택곤 전 민주당료 구속
35김희완 서울시 부시장 구속
36최성규 청와대 수사과장 해외도피 중
37여운환 광주 j건설 대표 구속-이용호 게이트 연루 구속
38김재환 전 mci 코리아 회장-정현준 게이트 연루 알선수재로 구속 1년6월 확정
39박준영 전 청와대 공보수석-윤태식 게이트 연루
40김옥두 민주당 의원 김대중의 최측근중 한사람-파크 뷰 사건-특혜분양 비리
41조풍언 dj핵심측근 무기거래상 - 대우그룹 상대로 로비, 구속
42대북송금 150억 400억 500억 등의 의혹
43미국 비자금 천억달러 의혹(손충무 폭로)
44박지원씨 현대로부터 수백억 수수. 전체규모 미상. 일부 언론 1000억대라고 보도.
45권노갑씨 현대로부터 200억 수수. 
46노벨상 매수를 위해 일본을 입막기 위한 독도매각 비리사건.
47최규선 로비 게이트 : 최규선 홍업 등과 커넥션. 2008년 지금 다시 수사중. 뉴스포털 검색바람
48이상호씨 -dj처남 -비리 뇌물수수.성추행 등으로 연거푸 구속
49정현준 비리 게이트 - 한국디지털라인사 사장 정현준씨와 동방금고 부회장 이경자씨 등이 수백억원대의 금고 돈을 횡령
50조풍언 비리 게이트
51김재록 비리 게이트
52윤상림 로비 게이트
53윤창언 로비 게이트
54최규선 게이트
55진승현 게이트
56이용호 게이트



김대중이 IMF를 극복했다 ??

우리는 세기의 사기 선생 김 대중이 IMF사태에서 경제를 구해낸 것으로 잘못 알고 있지만, 실은 김 대중이 표를 잃을 것을 우려해, 여당과의 합의를 뒤집고, 금융개혁법안에 반대했기 때문에, 국가 신용도가가 추락하고 외국 자본이 급격하게 빠져나가며 초래된,  6.25 이후 최대의 비극이었으며, 아직도 그 후유증으로  고통을 받고 살아 가는 이들이 많습니다.

 

김대중이 금융개혁법안을 보이콧함으로써, 한국의 신용등급 강등 . IMF 사태  초래함.    


태국발 금융위기로 인해 연쇄적으로 동남아 화폐들이 평가절하되는 아시아 외환위기가 옵니다.

물론 한국하고 일본도 예외가 아니었습니다. IMF 이전에 원화가치가 떨어지고,  주식시장도 이미 붕괴조짐을 보였습니다. 그래서 97년, 당시 강경식 경제부총리는 이 금융위기를 막기위해서 노력했고, 금융개혁법안을 입법하기 위해 의회에 제출을 했지만, 이 개혁법을 보이콧 한게 김대중입니다.

이유가 뭘까요?

김영삼 정부가 폭삭 망가져야 반사적 이익으로 대권을 쥘거라고 계산했기 때문입니다.

[파이낸셜뉴스 2002-12-08 17:10] [fn시론] 大選과 경제

“국가부도 위기 속에서 치러졌던 1997년 대선에 비하면, 이번 대선은 적어도 경제적인 측면에선 평화로울 정도다. 그 당시 여당은 경제위기 책임론으로 정신이 없었고 당은 그러한 경제가 더 망가지기를 바라듯이 국제신용도 회복을 위해 정부가 그토록 원했던 금융개혁법안을 끝내 국회에서 승인해 주지 않았다.”

시장안정과 구조조정이라는 두 마리 토끼
- 그렇다면 그 사실을 왜 곧바로 발표하지 않았습니까.

“대통령께는 다음날인 17일 아침 보고했습니다. 그러나 공식적으로는 18일 국회에서 금융개혁법안이 통과되면 금융산업구조조정에 관한 종합대책(이하 종합대책안)을 패키지로 발표하면서 IMF와 동시다발적으로 구제금융 지원사실을 발표하려고 했습니다. 즉 외환시장에 충분한 지원금이 들어오니까 국내외 투기꾼들은 장난칠 생각을 하지 마라’는 신호를 보내려고 했던 것이죠.”

금융·산업 구조조정과 함께 시장안정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한꺼번에 잡으려는 계획이었다. 그러나 이같은 ‘그랜드 디자인’은 결국 실패로 끝난다. 1997년 11월 18일 금융개혁법안이 국회에서 보류되었기 때문이다. 김 전 수석은 이를 ‘자발적인 구조조정으로 대응할 수 있었던 IMF 행(行)이 6․25 이후 최대 국난으로까지 불린 IMF 사태로 악화된 과정의 시작’이라고 설명한다. 국제신인도의 걷잡을 수 없는 하락이 가중되기 시작되었다는 것이다. 그렇다면 부결된 이유는 무엇일까.

“우리는 금융개혁법안 통과에 희망을 걸고 있었습니다. 이전에 여야가 모두 합의한 사안이었기 때문입니다. 여당(당시 신한국당)은 물론 야당(국민회의)도 수긍했던 법안이었습니다. 그런데 그땐 못 하겠다는 거예요. 금융노조가 들고일어나니까, 표 잃을까봐 못 하겠다는 겁니다. 야당이 ‘너희들끼리 통과시켜라’는 식이었다면 여당은 ‘왜 우리만 나서서 노조의 욕을 혼자 먹나. 야당이 안 하면 우리도 안 한다’는 식이었어요.”

-야당과도 합의했었다는 이야긴가요?

야당의 최고 정책팀과도 미리 합의했어요. 야당 협조 없이 될 사안이 아니잖아. DJ도 좋다고 했고. 그런데 막바지 가서 못 하겠다는 거야. 이유는 한가지 밖에 없어요. 표가 떨어진다는 거지.”

결국 이러한 행태를 본 외국 자본들은한국정부는 금융개혁에 대한 의지가 없음이라고 판단하고 우리나라 신용등급을 곧바로 강등시킨다.





"DJ 노벨상에 눈멀어 김정일에 뇌물…"(기사)


김대중 전 대통령이 거액의 대북송금을 했다는 의혹을 제기한 김기삼(49) 전 국가정보원 직원이  미국에서 최종 망명승인을 받으면서 이러한 내용을 담은 그의 책이 다시 주목받았다.

김 씨는 지난 2010년 '김대중과 대한민국을 말한다'(비봉출판사)라는 책을 통해 "국정원 직원이라면 비밀을 무덤 속까지 가져가야 하겠지만 대통령이 노벨평화상에 눈이 멀어 민족을 배반하는 장면을 목격했다"면서 "나의 양심상 그냥 지나칠 수 없었다"고 밝힌 바 있다.

그는 "김대중이 '그토록 어처구니 없는 대북 정책을 오랫동안 일관되게 잘못 추진한' 근본 이유는 노벨평화상에 대한 지독한 노욕(老慾)때문"이라며 "노벨평화상을 수상할 목적으로 국정원을 동원해 해외공작을 진행하는 한편, 김정일에게는 약 2조원(15억달러 상당)에 달하는 뇌물을 제공했다"고 주장했다.
특히 그는 김 전 대통령이 1999년 7월 '필라델피아 자유의 메달'을 수상하면서 남북관계에 획기적인 돌파구만 마련되면 노벨상을 수상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보였다고 전했다.

그는 "1999년 말, 온 세상이 새천년의 기대에 한창 들떠 있을 즈음, 김대중과 김정일은 극비리에 뇌물 뒷거래 협상을 마무리지었다"며 "북한에 제공하기로 한 뒷돈은 미화로 15억 달러에 달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김 전 대통령의 공보비서 출신인 김한정이란 인물이 국정원 대외협력보좌관실에서 ▲휴전선에서 '평화 음악회' 개최 ▲스웨덴과 노르웨이 현지에서 공금을 들여 김대중의 인생 역정을 미화한 전기 발간 ▲넬슨 만델라 전 남아프리카공화국 대통령(1993년 노벨 평화상) 방한(訪韓) 등을 추진했다며, 국정원이 동원된 정황을 설명했다.

 김 씨는 또 "북한은 (남한으로부터 받은) 돈을 고폭장치 등 핵무기 개발에 필요한 핵심 물자를 파키스탄, 카자흐스탄 등지에서 구입했다"며 "북한은 현금을 챙기고 남북정상회담 등 위장된 평화에 호응해 줌으로써 김대중이 노벨평화상을 받도록 도왔던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씨는 국정원 재직 중 김대중 정권의 노벨상 수상 공작과 남북정상회담의 추진 과정 및 그 후속 과정 등을 지켜보면서 대한민국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분노를 느꼈다고 한다. 퇴직 후 암살의 위험을 느낀 그는 미국으로 몸을 피했고, 망명을 신청하기에 이르렀다. 

그는 지난 2008년 4월 열린 1심에서도 미국 망명을 허용받았지만 미국 검찰이 항소하면서 3년 가까이 재판이 이어져 오다 지난해 말 최종 망명이 승인된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관련 국정원 간부 출신 인사는 "국정원 출신이 사회적 파장을 일으킬 수 있는 이런 사안을 두고 허위로 증언하지 않았을 것"이라면서 "특히 미국에서 망명 신청이 승인되는 과정에서 김 씨의 증언 내용도 함께 미국측에서 판단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대중은 자신의 재임시절  북한 핵개발 의혹 질문에 이렇게 말했다 "북한은 핵을 개발할 의사도 능력도 없다.  만약 개발하면 내가책임진다" 그렇게 말했지만 북한은 김대중이 찔러준 돈을 가지고 핵을 끝내 개발하고 말았다.



≪본인 비리≫

김대중 전 대통령, 언론인 도청·사찰 비리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47&aid=0000068545

김대중 전 대통령, 삼성 기아차 인수 지원 비리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001&oid=055&aid=0000050269&

김대중 전 대통령, 사저건축비용 비자금 일부 비리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20&aid=0000151118

추천 : 16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부추연)

 
 
 


[부추연TV] 천하에 도둑놈들
Total 28,396

[부추연TV] 위대한 박정희 대통령
후원계좌 : 농협 301-0064-5221-51 (예금주 :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
부추연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부추연에 해커 침입 (5) 알림 07-07 4630 58
박근혜 대통령님! 이런 천인공노할 짓을 아십니까? (6) 부추연TV 01-24 8114 70
[부추연TV 논평] 수입차에 놀아나는 국토교통부 부추연TV 09-25 4803 52
드디어 "국회해산 100만인 서명" 이 시작되었습니다. (16) 부추연TV 07-15 6789 104
28396 문재인의 엉터리 경제정책 사팔뜨기 06-28 307 6
28395 김정은이 불러준대로 받아적은 문재인 · 김정은 합의문 노예문서 06-28 308 7
28394 문재인 판문점에서 북한에 항복문서에 서명 항복문서 06-27 310 6
28393 문재인 특보 문정인 아들은 미국사람 헬로 05-20 721 13
28392 (환영!!) 트럼프 대통령, 일본에서 태어난 Harry Harris 제독을 … 해리스환영 05-20 712 14
28391 조선중앙통신, 미국에 협박장 보내 기정은사기… 05-16 715 13
28390 태영호 말이 맞다 100프로 05-16 716 15
28389 조공에만 눈이 뒤집힌 문재인 종북좌파 조공 05-16 716 12
28388 박살난 에너지 이동평 05-16 719 13
28387 촛불집회에서 터져나온 구호 친북혁명 05-16 721 16
28386 완전 백기들은 김정은 백기 05-15 719 14
28385 아사히신문, 한국선박과 북한선박이 만난 장면 공개 아사이신문 05-15 721 14
28384 대한항공 인민재판 졸두벙 05-15 725 13
28383 150만원 짜리나 1억짜리 차가 세금이 똑같다. 서항제 05-12 723 13
28382 차에 다는 태극기를 보내드립니다. 부추연 05-11 724 14
28381 150만원 짜리나 1억짜리 차가 세금이 똑같다. 서항제 05-12 617 7
28380 문재인 나라는 공무원 왕국 실험실 05-12 616 14
28379 대한항공 ... 물잔을 던질 수 있다. 오성주 05-11 620 12
28378 미친년 널뛰듯하는 문죄인 하종서 05-09 476 10
28377 피감기관 돈으로 해외여행 다녀온 국회의원들 역시나 05-08 488 11
 1  2  3  4  5  6  7  8  9  10    
우) 135-934 서울 강남구 강남대로 84길 23 한라클래식 1115호 TEL : 02-558-5544 FAX : 02-566-6266
[E-mail] no-bad@hanmail.net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 / 고유번호증 220-82-60326 / 개인정보관리자 윤용
후원계좌 : 농협 301-0064-5221-51 (예금주 : 부추연 TV)
인터넷 주소 : badkiller.kr
Korean Solidarity for Anti-Corruption Copyrights 2000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