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방문자수
361,121,337
로 그 인 회 원 가 입 자유게시판 부추연 소개 찾아오시는 길
어제의 방문자수
2,831

오늘의 방문자수
1,441

     후    원    금
  부 추 연 성 명 서
부추연TV 동영상
박 대통령에게
바란다
  오늘의 부정부패
핫   이   슈
정 책 제 안
어제 들어온 제보
비바람 칼럼
  공   지    사   항
  북 괴 비 리
  박 근 혜 비 리
  국 회 의 원 비 리
  공 직 자 비 리
  검 찰 경 찰 비리
  판 사 비 리
  변 호 사 비 리
  언 론 비 리
  군 대 비 리
  농 어 촌 비 리
  교 육 비 리
  기 업 비 리
  세 무 비 리
  건 설 교 통 비리
  금 융 보 험 비리
  정 보 통 신 비리
  김 대 중 비 리
  노 무 현 비 리
  박 원 순 비 리
  이 명 박 비 리
  문 재 인 비 리
  김 정 은 비 리
  종 교 비 리
 
 
작성자 : 비바람    작성일 : 17-04-11 조회수 : 954 추천수 : 10 번호 :55,735
여론 1번지 조원진 의원과 박사모의 코미디 부추연


태극기 세력의 내홍이 심하다. 바야흐로 염불은 끝났고 결국 잿밥이 문제인 모양이다. 대충 소문을 종합해보니 태극기 세력이 남재준을 대선후보로 추대하던 중에 정광용 박사모 회장이 독단적으로 조원진 의원을 추대하고 나선 모양이다. 결국 떠날 사람들은 떠나고 남은 사람들에 의해 새누리당의 대선 후보로 조원진이가 낙점되었다.



조원진은 자유한국당을 탈당하고 새누리당의 유일한 국회의원으로 대선후보가 되었다. 조원진은 용 꼬랭이보다 뱀 대가리가 낫다고 생각한 모양이다. 태극기 세력은 보수 단합의 구심점 역할을 해야 할 터였지만, 결국 박사모라는 팬클럽의 한계를 극복하지 못하고 분열 축소되었다.



새누리당은 11일 비대위를 열고 조원진을 대선후보로 확정하는 절차를 밟기는 했지만, 대선후보를 추대하면서 추대위원회나 협의 절차도 없이 팬클럽 회장이 독단적으로 결정했다면 세상에 이런 코미디가 또 있었을까. 그 동안 태극기를 들었던 보수우파의 얼굴에 먹칠을 한 셈이 되었다.



조원진은 대선후보 수락 연설에서 "홍준표 후보가 자유한국당의 후보가 됨으로써 그동안 내려온 정통 정당의 보수 가치가 사라졌다"라고 비판했다. 그런데 조원진의 과거를 보니 우습기 짝이 없다. 정체성이 없기는 홍준표보다 조원진이 더했다. 조원진이가 태극기 세력의 대선후보가 되었다는 데에 유감을 표하지 않을 수 없었다.



조원진은 2015년 4월에 대구지역 새누리당 당원 300여 명을 이끌고 광주 5.18묘지를 방문했다. 방명록에는 '임을 위한 행진곡 5.18기념곡 지정에 힘쓰겠다'고 썼다. 그리고 헌향과 묵념을 한 후 광주시장 및 새민련 당원 500여 명과 함께 '임을 위한 행진곡'을 힘차게 불렀다.



이것만이 아니었다. 조원진은 '5.18민중항쟁 추모탑'에 헌화와 묵념을 하고 또 임을 위한 행진곡을 불렀다. 또 '윤상원 - 박기순 열사 묘'에 묵념하고 참배한 후 다시 노래를 불렀다. 이날 조원진은 새민련 당원들에게 임을 위한 행진곡 5.18기념곡 제정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거듭 약속했다.



그렇다면 조원진이 품고 있는 보수의 가치는 도대체 무엇일까. 5.18 정신을 숭상하겠다는 조원진의 가슴에 보수의 가치가 들어설 자리는 없다. 조원진이가 임을 위한 행진곡을 5.18기념곡으로 지정하려고 하던 때는 애국우파들이 기념곡 지정 저지에 피땀을 뿌리고 있을 때였다.



박근혜를 탄핵했던 세력들은 5.16혁명을 부정하고 5.18정신을 추종하는 세력들이었다. 홍준표는 북한정권을 살려야 한다고 주장하면서 보수라 하고, 조원진은 5.18정신을 숭상하겠다고 하면서 보수의 가치를 지키겠다니. 도대체 이런 멍청이들이 품고 있는 보수의 가치는 어떤 것이더냐.



박사모가 촛불집회에 참석했던 기억이 오래 가는 것처럼 조원진을 대선후보로 내세운 것 또한 길이 기억에 남을 일이다. 주말마다 서울 도심을 가득 메웠던 태극기 세력의 종착역이 결국 조원진과 팬클럽의 조합이라니. 결국 박사모의 태극기는 애국이었나 궁물이었나. 결국 태극기 세력은 이렇게 막을 내리는 것인가.




비바람 부추연 논설위원

추천 : 10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부추연)

 
 
 


[부추연TV] 언론 타도! 종편 타도!
Total 7,292

[부추연TV] 똥개국회 필요없다. 문닫어!
후원계좌 : 농협 301-0064-5221-51 (예금주 :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
부추연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부추연TV 논평> 똥개를 한방 먹인 박근혜 담화 부추연 11-29 1627 33
부추연에 해커 침입 (2) 알림 07-07 1726 27
윤봉길 의사 정신 계승하는 윤용 대표 (2) 천지일보 12-13 2647 37
'윤봉길식량지키기연합' 창립총회 내외통신 07-14 2515 44
후원금을 보내 주시는 분들께... 부추연TV 07-18 3821 56
7292 초등학교도 못나온 대통령 ! 방통 05-31 443 10
7291 한,중.일 3국에 대한 향후 100년 예측 / 조지 프리드먼 박사의 … 방통 05-26 314 7
7290 홍준표는 왜 7%인가 비바람 04-18 889 9
7289 인명진이 논문을 표절했다고, 맙소사! 비바람 02-21 926 17
7288 조원진 의원과 박사모의 코미디 비바람 04-11 955 10
7287 깜짝 놀랄 이동흠 변호사의 변론 jee 02-23 1742 20
7286 긴 잠에서 깨어난 우익 jee 02-12 1758 24
7285 소름끼친다. 빨갱이가 너무 많다. 늙은놈 02-12 1769 21
7284 아스팔트 보수들이 당을 만들어야 한다. 인천노인 02-07 855 17
7283 대한민국 수호 혁명을 준비해야 한다 이재진 02-06 1636 13
7282 김문수, 국회에서 폭탄발언 전영주 02-07 1763 17
7281 취임 후 첫번째로 한국을 순방한 제임스 매티스 미 국방장관 공지양 02-03 1688 19
7280 문재인을 떨어트릴 자는 황교안 밖에 없다. 만세 02-02 1770 23
7279 대한민국이 황교안을 호출하고 있다 비바람 02-01 1693 23
7278 박사모 회원, 탄핵기각 외치며 아파트에서 투신자살 노원구 01-30 1715 18
7277 종편을 잡아먹는 개인 TV방송 부추연TV 01-28 965 17
7276 우리도 트럼프 같은 대통령이 필요하다. 허종래 01-27 1820 16
7275 장경순, 주옥순, 한성주, 송만기, 윤용 군인권센터에 고발당해 뉴시스 01-24 1738 13
7274 촛불에서 태극기로 옮긴 부부의 증언 태극기 01-23 1796 17
7273 국회의원의 특징 공제형 01-23 1743 19
 1  2  3  4  5  6  7  8  9  10    
우) 135-934 서울 강남구 강남대로 84길 23 한라클래식 1115호 TEL : 02-558-5544 FAX : 02-566-6266
[E-mail] no-bad@hanmail.net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 / 고유번호증 220-82-60326 / 개인정보관리자 윤용
후원계좌 : 농협 301-0064-5221-51 (예금주 :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
인터넷 주소 : badkiller.kr
Korean Solidarity for Anti-Corruption Copyrights 2000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