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방문자수
363,754,258
로 그 인 회 원 가 입 자유게시판 부추연 소개 찾아오시는 길
어제의 방문자수
1,561

오늘의 방문자수
719

     후    원    금
  부 추 연 성 명 서
부추연TV 동영상
박 대통령에게
바란다
  오늘의 부정부패
핫   이   슈
정 책 제 안
어제 들어온 제보
  공   지    사   항
  문 재 인 비 리
  김 대 중 비 리
  노 무 현 비 리
  김 정 은 비 리
  북 괴 비 리
  박 근 혜 비 리
  국 회 의 원 비 리
  공 직 자 비 리
  검 찰 경 찰 비리
  판 사 비 리
  변 호 사 비 리
  언 론 비 리
  군 대 비 리
  농 어 촌 비 리
  교 육 비 리
  기 업 비 리
  세 무 비 리
  건 설 교 통 비리
  금 융 보 험 비리
  정 보 통 신 비리
  종 교 비 리
 
 
작성자 : 진실공방    작성일 : 17-09-23 조회수 : 5,521 추천수 : 16 번호 :28,532
여론 1번지 정진석 전 의원, "노무현은 권양숙이 가출한 상태에서 자살했다" 부추연


정진석 의원
           
이명박 정부 청와대 정무수석 출신인 자유한국당 정진석〈사진〉 의원이 노무현 전 대통령에 대해 '뇌물 받은 혐의로 검찰 조사 받은 뒤 부부싸움 끝에 권양숙씨는 가출하고, 노 전 대통령이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고 쓴 글이 논란이 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은 "최악의 막말에 대해 법적인 책임을 져야 할 것"이라고 했다.

논란은 정 의원이 지난 20일 페이스북에 박원순 서울시장 등이 이명박 전 대통령을 비판한 것에 대한 반박 글을 올리면서 시작됐다. 박 시장은 "이명박 정부 국정원이 '박원순 제압 문건'을 작성했다"며 최근 이 전 대통령을 검찰에 고소했고, 이에 야당들이 "정치 보복"이라고 하자 "최대의 정치 보복은 이명박 전 대통령이 노무현 전 대통령에게 가한 것"이라고 한 바 있다.

이에 정 의원은 "이 말은 또 무슨 궤변인가. 노무현의 자살이 이명박 때문이란 말인가"라면서 "노 전 대통령 부인 권양숙씨와 아들이 박연차씨로부터 수백만달러 금품 뇌물을 받은 혐의로 검찰 조사를 받은 뒤 부부싸움 끝에 권씨는 가출하고, 그날 밤 혼자 남은 노 전 대통령이 스스로 목숨을 끊은 사건"이라고 했다. 정 의원은 "이것이 이 전 대통령 책임이란 말인가. 그래서 그 한을 풀겠다고 지금 이 난장을 벌이는 것인가"라며 "적폐 청산을 내걸고 정치 보복의 헌 칼을 휘두르는 망나니 굿판을 즉각 중단하라"고 했다.

이 글은 22일 뒤늦게 확산됐고 여권은 반발했다. 노무현재단은 "정진석의 정신 나간 망언"이라며 "고인이 된 전직 대통령에 대해 허위 사실을 퍼뜨리고 비열하고 저급한 언사로 모욕했다"고 했다. 민주당 김현 대변인은 서면 브리핑에서 "명백한 허위 사실 유포이자 사자(死者)에 대한 명예훼손"이라며 "노 전 대통령에 대한 부관참시는 정치인 이전에 사람으로서 기초적 예의조차 없는 망언"이라고 했다.

이에 대해 정 의원은 본지 통화에서 "돌아가신 전직 대통령이나 그 가족에게 상처줄 의도가 아니다. 노 전 대통령 죽음이 이 전 대통령 때문이 아니란 걸 밝히자는 게 본질"이라며 "노 전 대통령이 죄책감 때문에 스스로 책임을 지려 했다는 건 문재인 대통령이 언론 인터뷰에서도 말했던 것"이라고 했다.

정 의원이 말한 문 대통령 언론 인터뷰는 한겨레가 지난 2009년 6월 보도한 것이다. 문 대통령은 당시 "노 전 대통령은 (권 여사에게 전달된) 그 돈이 그냥 빚 갚는 데 쓰인 게 아니라 아 이들을 위해 미국에 집 사는 데 쓰인 것을 알고 충격이 굉장히 크셨다. 그런데도 수사를 정치적 음모로 보고 대통령을 일방적으로 비호하는 글들이 홈페이지에 올라오니 '그건 아니다, 책임져야 할 일이다'고 생각하고 계셨다"고 했다. 또 그런 상황이 된 뒤 "여사님은 대통령 있는 자리에 같이 있으려 하지 않고 대통령이 들어오면 다른 자리로 가곤 했다"고도 했다.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7/09/23/2017092300251.html
추천 : 16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부추연)

 
 
 

Total 19,153
부추연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노무현 궁전' 기행문 (482) 윤용 02-19 38268 461
19153 한국 사람이 체크인하면 호텔에서 치워버리는 서비스는 이것 방통 03-14 806 3
19152 종북좌파정권이 4번 들어서면 대한민국은 멸망하고 없어질 가능… 답설무흔 06-21 1633 4
19151 이명박 대텅이 사대강 비자금 문서 만들어 잡수시고 박근혜가… 사대강 01-04 3374 11
19150 그 할배에 그 손자 손자 12-01 4745 15
19149 김대중은 (주)비리백화점 회장 CEO 11-25 5252 16
19148 대한민국의 '형제 살해' 비바람 11-13 4879 17
19147 자유한국당, 노무현 부인과 아들 고발 적폐청산 10-15 5302 21
19146 김정은은 핵기술을 큐바에 전수할 것이다. 핵확산 10-09 5064 20
19145 문재인은 1조원 짜리 개성공단 탈취당한거 책임져라. 북괴 10-09 5139 11
19144 정진석 전 의원, "노무현은 권양숙이 가출한 상태에서 자살했다" 진실공방 09-23 5522 16
19143 약아빠진 문재인 문죄인 09-06 5582 10
19142 핵개발비 퍼준 놈들이 활개치는 세상 조대영 09-06 5437 21
19141 햇뱉정책은 5천년 역사상 최고의 사기질 횃불 09-05 5489 20
19140 김대중 노무현 적폐부터 청산하라!!! 달구지 09-04 5411 11
19139 북한의 핵 도발, 미사일 도발은 누구 때문인가? 주정범 08-02 5705 20
 1  2  3  4  5  6  7  8  9  10    
우) 135-934 서울 강남구 강남대로 84길 23 한라클래식 1115호 TEL : 02-558-5544 FAX : 02-566-6266
[E-mail] [email protected]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 / 고유번호증 220-82-60326 / 개인정보관리자 윤용
후원계좌 : 농협 301-0064-5221-51 (예금주 : 부추연 TV)
인터넷 주소 : badkiller.kr
Korean Solidarity for Anti-Corruption Copyrights 2000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