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방문자수
363,861,891
로 그 인 회 원 가 입 자유게시판 부추연 소개 찾아오시는 길
어제의 방문자수
2,345

오늘의 방문자수
628

     후    원    금
  부 추 연 성 명 서
부추연TV 동영상
박 대통령에게
바란다
  오늘의 부정부패
핫   이   슈
정 책 제 안
어제 들어온 제보
  공   지    사   항
  문 재 인 비 리
  김 대 중 비 리
  노 무 현 비 리
  김 정 은 비 리
  북 괴 비 리
  박 근 혜 비 리
  국 회 의 원 비 리
  공 직 자 비 리
  검 찰 경 찰 비리
  판 사 비 리
  변 호 사 비 리
  언 론 비 리
  군 대 비 리
  농 어 촌 비 리
  교 육 비 리
  기 업 비 리
  세 무 비 리
  건 설 교 통 비리
  금 융 보 험 비리
  정 보 통 신 비리
  종 교 비 리
 
 
작성자 : 부추연TV    작성일 : 15-08-20 조회수 : 2,663 추천수 : 55 번호 :12,218
여론 1번지 <부추연 TV 논평> 대법원 한명숙 유죄판결을 환영한다. 부추연

<부추연TV 논평>

한명숙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이 2년간 옥살이를 하게 되었다.
 
옥살이 뿐만 아니라 추징금 8억8천만원도 물어야 하고 10년간 정치활동도 금지 되었다.

양승태 대법원장은 2년간 끌던 피고 한명숙에 대한 판결을 8월 20일 결판냈다. 

한신공영 한만호 대표 한테 9억원을 받아먹고 기소된지 5년 만이다.

한명숙은 국무총리를 지낸 현역 국회의원이다.

누구보다도 청렴해야 할 여자가 9차례에 걸쳐 9억원을 받아먹었다.

그러고도 한 푼 안 받았다고 펄펄 뛰며 5년간 법망을 피해다녔다.

한명숙은 태극기를 짓밟고 다녔던 불순한 여자다.

20년을 살아도 모자랄 사람이 2년간 옥살이를 하게 되었으니

국가에 감사하고 국민 앞에 백배사죄하여야 함에도 앙탈을 부리고 있다. 

유죄를 무죄로 뒤집어버리는 불순한 법관들을 따돌리고

승리의 깃발을 대법원에 꽂은 양승태 대법원장과 대법관들에게

우렁찬 박수를 보낸다.

부추연TV 논평





추천 : 55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부추연)

하인수 15-08-24 12:38
 
국가에 바란다.  (홈페히지. 예정싸히트 주소 WWW.PAN 4. CO.KR )

전국 법원,검찰청 곳곳에서 판사,검사들이 사법권독립이니, 기소독점주의니 하면서 선량한 국민들을 우롱하여 판결, 결정해 대는지를 이 사건을 보아 공감하였듯이, 더이상 나혼자만 사건의 억울함을 삭이며 앓고 지낼 수 없어 얼마나 경찰,검사, 판사들의 부패가 경찰서,검찰청,법원에서 만연하여 자행하고 있는지를 그 진상을 알리고자 함이니, 이 사건을 통해 깜짝들 놀랐을 것입니다.

 요양원서 암암리 모의하여 살해된 어머니의(망인,조복순) 이사건을 의정부 경찰서 형사 이창규처럼 뻔히 핵심인물 호원 제일의원 의사인 박창업은 아예 소환 조사도 하지 않고 배제시켜 수사를 생략한 체, 수사를 종결하였는데, 이와같은 사건의 중요한 인물을 판사, 검사들이 모를 일 없는데도 이를 묵과하여 그것도 사람을 살해한 사건임에도 불구하고, 고소인 가정의 내막이 힘있는 법조계, 정, 관계 집안도 아니고 혼자 사는 그야말로 빽도 없는 자임을 브로커를 통해서 알고있는 듯, 만만하게 보고 증거가 충분하고 변호사를 선임하였는데도 마다하고 증거 불충분이라면서, 요양원사장 김용태를 죄가 없다며 기소조차 하지않아 공판심문도 아예 이루어지지 않고 판사, 검사들이 사건을 쉬쉬하며 형사사건은 1년도 않걸리고 조기에  일사천리로 기각 종결시킨  사건으로, 이젠 피해자(원고,고소인)가 사람 죽인 자(피의자, 김용태)를 소송,고소하여 처벌하라는데도 누군 엄히 수사해 주어 구속시키고,승소판결 내리고, 누군 얕잡아 보고 수사도 제대로 하지 않고, 흐지부지 종결, 기각시키고 있으니, 이 사건처럼 고의적이고, 악의적으로 객관적인 상식에도 반한 판결, 수사한 경찰, 검사, 판사놈들을 관리,감독하는 신문고 감찰단 4심 제도 를 신설하여  재 수사, 심리하여 부패한자들은 응분의 처벌을 받게 하여야만 공정한 수사, 재판이 이뤄지지, 그렇지 않고 혁신적인 제도가 생기지않는 한, 본인과 같은 억울한 분들이 전국 곳곳에서 연일 발생할 것입니다.
 
따라서 국가는 본인의 어머니(망 조복순)살해사건을 엉터리로 처리한

  <  민사사건 >      인천 지방법원(1심)        판사 윤희찬     
                          (2013 가단 12135 호)
                      인천 지방법원(2심)  재판장  판사 이내주 
                            (2014 나 499)        ​     
                                                                판사 김지현         

                                                기집년(女) 판사 홍지현                             

              대 법 원(3심, 민사 3부)    재판장  대법관  권순일                                                                         
                (2015 다 2591 호)               
                                                              대법관  민일영(빠져나갔음)      ​                                                               
                                                              대법관  박보영   

                                                              대법관  김  신           

 < 형사사건 >      의정부 경찰서  사법경찰  이창규

                          의정부 검찰청          검사  최우균

                          서울 고등검찰청        검사  서정식

                서울고등법원        재판장  판사  윤성근         

                                                        판사  노경필                           

                                                        판사  손철우   

      대 법 원 (민사 3 부)            재판장  대법관  김  신

                                                주심 ​  대법관  민일영(빠져나갔음)

​                                                          대법관 박보영                   

                                                          대법관 권순일 

 이자들이 버젓이 법복을 입고 신성한 법원, 검찰청을  더럽히지 않고  공무원 및  KOREA 국가의 사법부 부패가 말이 아니다며 이미지가 전 세계적으로  더이상 손상되지 않게 끔  본보기로  썩어 빠진 이자들을 당장 발길로 내차 정문을 드나들지 못하게  하든가, 과실,실수도아닌  고의적으로 사건을 무혐의,기각시켰으니,  형사사건 직무유기죄로  엄히 수사하여  국가의 기강을 바로잡아, 대통령도 구속되는  마당에,  판사,검사,경찰 하잘것 없는  나부랭이들을  법정에 세워  법앞에는 고하를 막론하고  만민이 평등하다는 것을  국민들 앞에 보여 주세요. 지켜볼  것 입니다.
 
 
 


[부추연TV] 뉴욕타임스에 개망신 당한 문재인
Total 1,638

[부추연TV] 하늘이 무섭지 않으냐? 년놈들아!
후원계좌 : 농협 301-0064-5221-51 (예금주 :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
부추연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1618 윤봉길 의사 정신 계승하는 윤용 대표 천지일보 12-13 2953 32
1617 부추연 TV 보도 - 일본 가나자와에서 윤봉길 의사 83주기 추모식 부추연TV 11-25 2740 48
1616 부추연TV 논평 - 서울을 국제망신 시키는 박원순 부추연TV 11-26 2074 25
1615 부추연TV 논평 - 시민의 돈을 물쓰듯 쓰는 박원순 시장 (1) 부추연TV 11-23 2113 54
1614 무능부패한 한국도로공사(김학송 사장) 때문에... 부추연TV 07-22 2154 33
1613 <부추연TV 논평> 복면 쓰고 시위하면 엄벌하는 법을 제정하라 (2) 부추연TV 11-19 1907 36
1612 부추연 후원금에 대하여... 부추연 11-16 1897 49
1611 <축>부추연 방문자수 300,0000,00명(3억) 돌파 (2) 부추연 10-11 2302 55
1610 [부추연TV 논평] 정은아, 노예 2300만명 석방해라!! 부추연TV 09-30 2263 42
1609 [부추연TV 논평] 수입차에 놀아나는 국토교통부 부추연TV 09-25 1937 34
1608 [부추연TV 논평] 노조도 바뀌어야 한다 부추연TV 09-15 2052 34
1607 김정은은 순 사기꾼 부추연TV 09-11 2213 58
1606 [부추연TV 논평] 또 일어난 '세월호 사건' (2) 부추연TV 09-06 2215 25
1605 [부추연TV 논평] 불법 현수막이 너무 많다. 부추연TV 09-02 1775 53
1604 7대 강국으로 가는 대한미민국 (1) 부추연TV 08-30 1937 51
1603 명숙이만 좋은년? 부추연TV 08-27 2134 59
1602 [부추연TV 논평] 부패한 목사와 부패한 한명숙 부추연TV 08-25 1891 48
1601 <부추연TV 논평> 대북 스피커방송에 소스라치게 놀란 김정은 부추연TV 08-21 1941 44
1600 <부추연 TV 논평> 대법원 한명숙 유죄판결을 환영한다. (1) 부추연TV 08-20 2664 55
1599 (부추연TV 논평) 통일을 앞당길 대북 확성기 방송 부추연TV 08-13 1940 48
 1  2  3  4  5  6  7  8  9  10    
우) 135-934 서울 강남구 강남대로 84길 23 한라클래식 1115호 TEL : 02-558-5544 FAX : 02-566-6266
[E-mail] [email protected]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 / 고유번호증 220-82-60326 / 개인정보관리자 윤용
후원계좌 : 농협 301-0064-5221-51 (예금주 : 부추연 TV)
인터넷 주소 : badkiller.kr
Korean Solidarity for Anti-Corruption Copyrights 2000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