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방문자수
364,465,464
로 그 인 회 원 가 입 자유게시판 부추연 소개 찾아오시는 길
어제의 방문자수
1,189

오늘의 방문자수
949

     후    원    금
  부 추 연 성 명 서
부추연TV 동영상
박 대통령에게
바란다
  오늘의 부정부패
핫   이   슈
정 책 제 안
어제 들어온 제보
  공   지    사   항
  문 재 인 비 리
  김 대 중 비 리
  노 무 현 비 리
  김 정 은 비 리
  북 괴 비 리
  박 근 혜 비 리
  국 회 의 원 비 리
  공 직 자 비 리
  검 찰 경 찰 비리
  판 사 비 리
  변 호 사 비 리
  언 론 비 리
  군 대 비 리
  농 어 촌 비 리
  교 육 비 리
  기 업 비 리
  세 무 비 리
  건 설 교 통 비리
  금 융 보 험 비리
  정 보 통 신 비리
  종 교 비 리
 
 
작성자 : 부추연    작성일 : 15-07-10 조회수 : 2,513 추천수 : 57 번호 :4,164
여론 1번지 ‘윤봉길식량지키기연합' 출범 부추연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윤봉길 의사의 식량창고 정신을 계승한 ‘윤봉길식량지키기연합(발기인 대표 윤주)’이 출범했다.

윤봉길식량지키기연합은 지난 9일 창립총회를 개최하고 임원진을 구성했다. 

상임대표에는 윤용(전 고려대, 윤봉길의사 조카) 교수
상임고문에 박충신(콜럼버스) 대표이사

공동대표
송영인(국가사랑모임) 회장
윤   주(한남물산, 윤봉길의사 조카) 대표
이은혁(전 한국폴리텍대학) 교수
이종래(이봉창의사생가복원추진위원회) 회장
최순규(케드콤) 대표이사
최우원(부산대) 교수

이사
윤범(윤봉길의사 조카) 외 13명, 감사에 김종윤(고하 송진우선생기념사업회 사무총장)을 각각 선임했다.
또 윤봉길연구소 소장에는 허성호(윤봉길의사 전기 저자)작가를 선임했다. 

윤봉길식량지키기연합은 세계적으로 발생하는 식량난에 대비하고 해결책으로 윤봉길 의사의 식량창고 정신을 계승하고자 창립됐다. 

윤봉길 의사는 ‘식량창고가 거덜 나면 우리의 미래는 없다. 식량창고의 열쇠를 다른 나라에 맡길 수 없는 것이다. 그 열쇠를 우리 손안에 꼭 움켜쥐어야 한다’는 어록을 남겼다.

이에 윤주 대표는 “윤 의사가 남긴 이 말씀을 가슴 깊이 새기며 실천하는 길이 식량주권을 수호하는 첩경”이라며 “윤 의사의 가르침을 생활화함으로써 식량창고를 지키는 것이 나라사랑이며 겨레사랑이고 21세기의 독립운동”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우리는 매헌 윤봉길 의사의 식량창고정신을 계승해 제2의 독립운동을 한다는 각오로 ‘식량지킴이 육성, 식량기금모금, 장기식량로드맵완성, 정책제안 등을 통해 식량안보체계를 튼튼히 구축하고 식량주권을 기필코 수호할 것”을 다짐했다. 



창립취지서 
 
아! 지금 이 순간에도 세계 곳곳에서 식량비상등이 반짝 거리고 있다. 우리는 그 빨간 경고등을 그냥 앉아서 바라만 보고 있을 수가 없어 ‘윤봉길식량지키기연합’을 창립하기에 이르렀다.
 
현재 세계인구 72억명 중 10억명이상이 먹을 것이 없어 굶주림에 허덕이고 있다. 그 참혹상을 정부는 아는가, 모르는가. 그 참혹함은 차마 눈뜨고 볼 수 없다. 정치권은 이런 상황을 철저히 외면하고 당파에 매몰돼 싸움질로 소일하니 걱정이 태산 같아 우리가 나서지 않을 수 없었다.
 
이제 우리에게도 식량문제는 더 이상 추상명사가 아니다. 우리도 모르는 사이 우리나라는 식량수입대국으로 전락했기 때문이다. 
 
우리나라는 사료용을 포함한 총 식량소비량의 2/3 이상을 다른 나라에 의존하고 있을 만큼 식량안보가 위험한 수준이다. 할 말은 많다만 한마디로 요약하면 하루 세끼 중 두 끼 이상의 먹거리를 수입한다.
 
기상이변, 중국·인도 등의 급격한 산업화로 인한 농지축소, 세계인구의 폭발적인 증가로 인해 머지않아 우리는 물론 세계는 식량부족 때문에 큰 재해를 입을 수 있다.
 
현재의 식량수출국도 생산량이 급감하면 자국민의 보호를 위해 식량수출을 즉각 중단한다는 것은 불을 보듯 자명한 일이다. 게다가 작금 중국의 식량수입증가는 국제식량수급을 뒤흔들 방아쇠로 떠오르고 있다.
 
이로 인해 50년 내에 식량무기화시대가 도래해 전쟁으로 인한 재해보다 식량부족으로 인한 재해의 위험성이 더 클 수 있다. 이에 우리는 국제식량수급 ‘시한폭탄’이 터질 때가 우리 앞에 성큼 다가왔음을 자각하고 국가안보의 1순위를 식량주권수호에 둬야 한다. 
 
앞으로 세계 식량전쟁은 갈수록 치열해질 전망이다. 돈을 주고도 식량을 살 수 없는 나라는 ‘식량식민지’로 전락할 수밖에 없다.  
 
그렇다면 어떻게 대비하여야 하나. 바로 그 답이 윤봉길의사의 식량창고정신에 있다.
 
‘식량창고가 거덜 나면 우리의 미래는 없다. 식량창고의 열쇠를 다른 나라에 맡길 수 없는 것이다. 그 열쇠를 우리 손안에 꼭 움켜쥐어야 한다’는 윤봉길의사의 말을 가슴 깊이 새기며 실천하는 길이 식량주권을 수호하는 첩경이다.  
 
윤봉길 의사의 가르침을 생활화하여 식량창고를 지키는 것이 나라사랑이며 겨레사랑이고 21세기의 독립운동이다. 
 
우리는 매헌 윤봉길 의사의 식량창고정신을 계승해 제2의 독립운동을 한다는 각오로 ‘식량지킴이 육성, 식량기금모금, 장기식량로드맵완성, 정책제안 등을 통해 식량안보체계를 튼튼히 구축하고 식량주권을 기필코 수호할 것을 다짐한다.  
 
오늘 창립대회는 미래 후손들의 식량을 위한 유비무환의 첫 삽이 되리라 믿는다.
 
2015. 7. 9. 
 
발기인 대표 윤 주
추천 : 57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부추연)

 
 
 

Total 878
후원계좌 : 농협 301-0064-5221-51 (예금주 :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
부추연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863 '윤봉길식량지키기연합' 현판식 거행 윤봉길식량 07-29 5020 58
862 드디어 "국회해산 100만인 서명" 이 시작되었습니다. (5) 부추연TV 07-15 3595 71
861 '윤봉길식량지키기연합' 창립총회 내외통신 07-14 7383 69
860 ‘윤봉길식량지키기연합' 출범 부추연 07-10 2514 57
859 부추연 TV의 주장 부추연 TV 05-20 2973 64
858 부추연 홈페이지가 죽었다 살아났습니다. (2) 부추연 05-19 2936 62
857 부추연 대표 고하 송진우 선생 추모식 참석 동아일보 05-09 2352 60
856 부추연 윤용 대표, 상해 윤봉길의사 의거기념식 참석 부추연 05-04 2955 64
855 <알림> 해커의 공격으로 부추연 홈피가 중단되었습니다. (2) 부추연 04-23 2328 59
854 <알림> 알 수없는 이유로 부추연 홈피가 중단되었습니다. (1) 부추연 04-23 2349 56
853 "제 18주년 기념 부추연 송년회" 후원금 수입지출 내역 부추연 12-19 2893 67
852 부추연 조회 수에 대하여... (2) 부추연 12-10 3080 68
851 부추연 월별 후원금 내역 부추연 12-08 2862 60
850 부추연 후원금 사용 내역(2014년 8월 ~ 11월) 부추연 12-08 2393 63
849 부추연 월별 후원금 내역 부추연 12-08 2369 33
 1  2  3  4  5  6  7  8  9  10    
우) 135-934 서울 강남구 강남대로 84길 23 한라클래식 1115호 TEL : 02-558-5544 FAX : 02-566-6266
[E-mail] [email protected]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 / 고유번호증 220-82-60326 / 개인정보관리자 윤용
후원계좌 : 농협 301-0064-5221-51 (예금주 : 부추연 TV)
인터넷 주소 : badkiller.kr
Korean Solidarity for Anti-Corruption Copyrights 2000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