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방문자수
365,613,984
로 그 인 회 원 가 입 자유게시판 부추연 소개 찾아오시는 길
어제의 방문자수
946

오늘의 방문자수
406

     후    원    금
  부 추 연 성 명 서
부추연TV 동영상
  오늘의 부정부패
핫   이   슈
정 책 제 안
어제 들어온 제보
  공   지    사   항
  문 재 인 비 리
  김 정 은 비 리
  북 괴 비 리
  국 회 의 원 비 리
  공 직 자 비 리
  검 찰 경 찰 비리
  판 사 비 리
  변 호 사 비 리
  언 론 비 리
  군 대 비 리
  농 어 촌 비 리
  교 육 비 리
  기 업 비 리
  세 무 비 리
  건 설 교 통 비리
  금 융 보 험 비리
  정 보 통 신 비리
  종 교 비 리
웹후기
 
 
작성자 : 방통    작성일 : 19-10-03 조회수 : 3,372 추천수 : 3 번호 :12,988
여론 1번지 "비행기 대신 열차나 배를" - 유럷에 유행처럼 번지는 플라이트 셰임' 부추연

“비행기 대신 열차나 배를” 유럽에 유행처럼 번지는 ‘플라이트 셰임’

         비행기 타는 일을 부끄러워하자통

  ‘플라이트 셰임(flight shame)’이 유럽에 번지고 있다. 쉽게 말해 비행기 타는 일을 부끄러워하자는 캠페인이다.
유엔 기후변화 정상회의에 참석, 각국 지도자들을 향해 날 선 소리를 내뿜던 스웨덴의 소녀 환경운동가 그레타 툰베리가 대서양을 태양광 요트로 건너간 것도 플라이트 셰임을 알리기 위해서였다. 물론 기후변화에 영향을 미치지 않겠다는 다짐으로 비행기보다 육로와 배로 이동하는 일을 택하자는 캠페인이다. 물론 반도에 살고 있고, 통일이 되지 않아 유라시아 대륙으로의 연결이 쉽지 않은 우리로선 피부에 와닿지 않는 말이다.

서울신문

AFP 자료사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런데 2일(이하 현지시간) 영국 BBC 보도에 따르면 스위스 은행 UBS가 미국과 독일, 프랑스, 영국의 6000명을 설문조사했더니 21%가 지난해 비행기 이용 횟수를 줄였다고 답했다. 이 은행은 이런 경향이 심해지면 매년 4~5%씩 성장해 15년마다 한 번씩 곱절이 됐던 비행기 탑승객 증가세가 꺾일 수 있다고 지적했다.
에어버스와 보잉 등 항공기 제조사들은 2035년까지는 탑승객 증가가 계속될 것이라고 예측하고 있는데 툰베리를 비롯해 유명인들이 이런 캠페인에 동참하면서 상대적으로 부유하고 육로로 이동할 수 있는 여건이 많이 구비된 미국과 유럽에서는 항공 이용 습관에 변화를 가져올 수 있다는 것이다.
영국 응답자의 16%만 비행기 이용을 줄이겠다고 답했는데 미국인의 24%는 비행기를 이용하는 습관을 바꾸겠다고 답했다. 지난 5월부터 설문을 시작했는데 시간이 갈수록 변화를 택하는 답이 늘었다고 은행은 설명했다.
UBS는 유럽연합(EU)의 항공편 이용률이 매년 1.5% 늘어날 것이라고 예상했는데 에어버스 전망치의 절반 밖에 안된다. 미국은 2.1%로 예측됐는데 1.3% 수준으로 떨어질 수 있다고 내다봤다.
또 UBS는 에어버스와 보잉이 매년 주문 받는 소형 항공기 숫자가 110대 수준으로 떨어질 수 있다고 예상했다. 시장 점유율 57%의 에어버스 수익이 연간 28억 유로 수준으로 묶어둘 수 있다고 내다봤다.

서울신문

네이선 몰리뉴 제공BBC 홈페이지 캡처



그러면 이쯤에서 몸소 비행기보다 육로 이동을 택한 직장인 네이선 몰리뉴(38)를 만나보자. 영국 리즈 출신으로 2년 반 전부터 직장이 있는 덴마크 아르후스에서 살고 있는데 쉴새 없이 비행기로 왔다갔다 했다. 그는 “영국에 있는 친구들 숫자만큼 많이 비행기를 탔다”고 했다. 어느날 환경에 좋은 일을 하겠다며 비행기 이용을 줄여야겠다고 결심했다. 물론 전혀 이용하지 않는 것은 아니다. 바쁘거나 대체 수단을 찾기 어려울 때는 비행기에 오른다.
달리기 애호가인 그는 내년 2월 하프마라톤에 참가하기 위해 스페인 바르셀로나에 가기 위해 기차를 타고 독일 쾰른까지 간 다음, 그곳에서 하룻밤을 묵고 프랑스와 스페인의 TGV 고속열차를 타고 갈 작정이다. “긴 여정이 되겠지만 재미있는 일도 많다. 예컨대 24시간 열차를 타고 두 아름다운 나라의 전모를 들여다볼 수 있다.”
비행기 대신 열차를 주된 교통수단으로 이용하면 비용은 오히려 20% 비싸진다. 하지만 바르셀로나까지 이동하는 데는 40유로만 더 쓰면 된다고 했다.
몰리뉴는 최근 몇년 동안 덴마크의 철로에 대한 투자가 부족했으며 영국 북부와 유럽 본토를 잇는 페리 운항도 감소해 실망스럽다고 덧붙였다. 통 


임병선 기자 [email protected]  비행기 타는 일을 부끄러워 하자  통



추천 : 3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부추연)

 
 
 

Total 8,416
부추연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부추연TV 동영상 - 거꾸로 매달 놈들 부추연TV 11-07 6713 59
김진 중앙일보 논설위원-고교선정 1위 역사교과서의 좌편향 문제… 횡설수설 11-01 6527 49
한홍구 "김창룡이 박정희 죽였어야" 강연 동영상 파문… (1) 횡설수설 10-16 6726 59
부추연TV 동영상 - 천하에 나쁜놈들! 부추연TV 10-15 6173 55
부추연 TV의 주장 부추연 TV 05-20 6254 32
신도들은 대중교통 좀 이용하라! (3) 부추연 07-24 12964 34
학교 운동장이 유린되고 있다! 내일신문 08-20 6765 22
이런 비리가 전국 도처에서 벌어지고 있습니다. 제보하여 주세… 부추연 08-27 9445 73
깜짝 놀랄 대학 비리 부추연TV 06-11 12266 29
8416 < 사교육 이권자들 ! > 방통 06-28 236 1
8415 일본 '게이오대학' 이 쓰레기 대학인 이유 폭로합니다… 학생 05-17 281 0
8414 @교육낭비 미스매치 방통 03-24 303 0
8413 배불리고 고자 만드는 교수 독약주사사… 02-05 843 0
8412 잊혀진 6.25 의 노래 방통 06-26 1389 1
8411 "비행기 대신 열차나 배를" - 유럷에 유행처럼 번지는 플… 방통 10-03 3373 3
8410 천인공노할 이화여대와 이화여대것들의 테러행위들.이화여대를 … 답설무흔 06-29 3744 2
8409 하느님의 분신을 나는 뵈었다.신의 입장에서 본 지구온난화. 답설무흔 06-27 3773 2
8408 하느님의 분신을 나는 뵈었다. 답설무흔 06-27 3641 3
8407 여자는 남자보다 머리가 중간정도밖에 안된다.여.자 모양. 머리… 답설무흔 06-25 3754 2
8406 이화여대의 나라망치는 행동들과 매국노행태와 앙심을 품고 범죄… 답설무흔 06-22 3736 2
8405 예수님의 십자가형과 히틀러에 의한 유태인 600만명대학살,서로… 답설무흔 06-20 3690 2
8404 이화여대의나라망치는행동들과매국노행태와앙심을품고테러를저지… 답설무흔 06-13 3674 4
8403 예수 그리스도의 죽음으로 유태인600만명대학살,아우슈비츠,서로… 답설무흔 06-11 3775 2
8402 이희호.뒈지다. 이 년. 희희희.히히히.호호호.이화여대년 잘 죽… 답설무흔 06-11 3727 2
8401 촛불집회에서 종북좌파들과 종북좌익들과 전라도것들이 촛불을 … 답설무흔 06-08 3674 2
8400 공격을 안할테니 내가 공격하지말아달라고?웃기지마라.이화여대… 답설무흔 05-29 3786 2
8399 이화여대똥개들과 이화여대교수똥개들은 종북좌파들과 종북좌익… 답설무흔 05-29 3748 3
8398 나를 살인미수,강도살인미수,상습특수협박 등 중범죄들을 저지른… 답설무흔 05-29 3736 2
8397 ★ 국영학원 설립에 대한 답변 및 재심사 요청 ★ 금오산 03-29 4945 2
 1  2  3  4  5  6  7  8  9  10    
늑대닷컴
우) 06233 서울 강남구 강남대로 84길 23 한라클래식 1115호 TEL : 02-558-5544 FAX : 02-566-6266
[E-mail] [email protected]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 / 고유번호증 220-82-60326 / 개인정보관리자 윤용
후원계좌 : 농협 301-0064-5221-51 (예금주 : 부추연 TV)
인터넷 주소 : badkiller.kr
Korean Solidarity for Anti-Corruption Copyrights 2000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