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방문자수
364,207,468
로 그 인 회 원 가 입 자유게시판 부추연 소개 찾아오시는 길
어제의 방문자수
1,665

오늘의 방문자수
683

     후    원    금
  부 추 연 성 명 서
부추연TV 동영상
박 대통령에게
바란다
  오늘의 부정부패
핫   이   슈
정 책 제 안
어제 들어온 제보
  공   지    사   항
  문 재 인 비 리
  김 대 중 비 리
  노 무 현 비 리
  김 정 은 비 리
  북 괴 비 리
  박 근 혜 비 리
  국 회 의 원 비 리
  공 직 자 비 리
  검 찰 경 찰 비리
  판 사 비 리
  변 호 사 비 리
  언 론 비 리
  군 대 비 리
  농 어 촌 비 리
  교 육 비 리
  기 업 비 리
  세 무 비 리
  건 설 교 통 비리
  금 융 보 험 비리
  정 보 통 신 비리
  종 교 비 리
 
 
작성자 : 방통    작성일 : 20-08-09 조회수 : 1,061 추천수 : 3 번호 :9,517
여론 1번지 대통령 보다 강남 아파트 소중하냐" 靑사표 분노한 부동산 집회 부추연

"대통령보다 강남 아파트 소중하냐" 靑사표 분노한 부동산 집회

 [르포] 분노 터져 나온 부동산 대책 규탄 집회 

“대한민국 부동산 정책은 ‘오뚜기 3분 카레’ 수준이다. 너무 쉽게 정책을 만든다.”
‘부동산 악법저지 국민행동’이 개최한 부동산 대책 규탄 집회에서 나온 말이다. 8일 오후 6시 서울 영등포구 여의대로 여의도공원에서 모인 참가자는 정부를 비판하는 각종 구호를 외쳤다. 최근 정부의 부동산 정책에 반대하는 목소리를 전달하기 위해서다.
3개 차로에 100m 구간을 점유하며 시위하던 부동산악법저지국민운동 관계자는 “지금까지 부동산 관련 졸속 입법을 모두 철회하라”고 요구했다.

중앙일보

8일 여의도공원에서 열린 부동산 악법저지 국민행동. 문희철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부동산 정책을 세우는 정부를 더 이상 믿지 못하겠다는 비판도 터져 나왔다. 이날 행사에서 처음으로 연단에 오른 한 여성은 전날 청와대 대통령 비서실장과 비서실 소속 수석비서관 5명 전원이 문재인 대통령에게 사의를 표명한 부분을 거론했다. 그는 “다주택자 투기꾼들이 청와대에 몰려있었다”며 “결국 이들에겐 국민보다 소중하고, 대통령보다 소중한 것이 강남 아파트였다”고 꼬집었다.
실제로 7일 사의를 표명한 청와대 6인 중 3인은 다주택 논란 당사자다. 서울 반포와 충북 청주에 각각 한 채의 주택을 보유했던 노영민 비서실장은 청주 아파트를 판다는 의사를 밝혔다가 “강남 불패”라는 여론이 커지자 두 채를 모두 내놨다. 김조원 민정수석은 서울 송파구 잠실동 아파트(갤러리아팰리스·48평형·전용123㎡)를 호가보다 2억 비싸게(22억원) 내놨다가 거둬들였다. 김외숙 인사수석도 경기도 오산과 부산에 아파트가 있다.

중앙일보

8일 부동산 악법저지 국민행동이 주최한 부동산 집회에 참가한 사람들. 코로나19로 인해 일정 거리를 두고 집회 중이다. 문희철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부 부동산 정책 관계자의 실명을 대놓고 비판하는 구호도 등장했다. 이동욱 경기도의사협회 회장은 연단에 올라 “부동산 파탄 정책을 내놓았으면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부터 사표를 내는 것이 상식”이라며 “그런데 부동산 정책 관계자가 책임을 지는 대신, 평범한 국민에게 책임을 돌리며 징벌적으로 과세한다”고 비판했다.
이들은 여의도공원에서 민주당사까지 행진하면서 “다주택자 투기꾼들 청와대에 몰려있다”와 “지역주민 협의 없이 공동임대 짓지 말라,” “월세 제한 세금 강탈 문재인이 독재자다” 등의 구호를 외쳤다.

중앙일보

부동산 악법저지 국민행동 집회에서 대형 현수막을 펼친 집회 참가자들. 문희철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세금 많이 걷는 정부만 좋은 정책”


중앙일보

8일 부동산 집회에서 시위대가 피켓을 들고 시위하고 있다. 문희철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들이 정부를 비판하는 이유는 정부 부동산 규제가 지나치다는 것이다. 전월세신고제·전월세상한제·계약갱신청구권제 등 이른바 ‘임대차 3법’이 대표적이다. 경상남도에서 상경한 강 모(40) 씨는 “임대차 3법으로 임대인·임차인 간 갈등이 심각해지고 부작용이 속출한다”며 “두고볼 수 없어서 아이 두 명을 데리고 상경했다”고 말했다.
촛불전등·목걸이 등을 나눠주던 김 모(48) 씨는 “임대인이지만 여기 나온 사람도 많다”며 “부동산 정책 때문에 전세 매물이 사라지면 결국 월셋방으로 쫓겨나게 될까봐 다들 어떻게든 집을 사려는 분위기”라고 말했다. 서울부동산정보광장에 따르면 7월 서울 아파트 전세계약건수(6304건)는 통계를 집계한 2011년 이후 최저를 기록했다.

중앙일보

집회 참가자들에게 집회 용품을 배부하는 부동산 악법저지 국민행동 관계자들. 문희철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회는 소득세·법인세·종부세법 등 6·17 부동산 대책과 7·10 부동산 대책을 뒷받침할 세법 개정안도 처리했다. 이와 같은 정부 부동산 정책에 대해서 부동산 악법저지 국민행동 관계자는 “▶임대인은 세금을 내며 집을 못 팔고 ▶임대사업자는 주택임대를 포기해서 ▶전세매물이 부족한 임차인은 월세를 살게 되고 ▶결국 세금을 많이 걷는 정부만 좋다”고 주장했다.
정부 부동산 정책에 반발하는 시위는 올해 들어 다섯 번째다. 지난달 4일 서울시 구로구 신도림동에서 ‘6·17 부동산 규제 철회 촉구’ 집회가 열렸고, 지난달 18일·25일에는 서울시 중구 을지로 ‘부동산 조세저항 촛불집회’가 열렸다. 지난 1일과 이날은 여의도광장에서 정부의 부동산 정책에 집단 반발하는 인파가 몰렸다.

중앙일보

8일 여의도공원에 걸려있는 현수막. 문희철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집회 규모도 커지는 추세다. 6·17 피해자 대책 모임 관계자는 “처음엔 100여명이 참여했지만, 을지로에선 5000여명 가량이 집회에 참가했다”며 “예상보다 더 많은 사람들이 몰려서 공간이 넓은 여의도광장으로 장소를 바꿨다”고 설명했다. 임대차 3법 반대 모임 관계자는 “오늘은 날씨가 안 좋아 예상보다 참가자가 조금 적지만, 부동산 대책 보완 요구에 정부가 응답하지 않을 경우 매주 주말 집회를 진행할 생각”이라고 덧붙였다.
문희철 기자 [email protected](통)



추천 : 3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부추연)

 
 
 

Total 4,540
부추연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부추연TV 동영상 - 순 도둑놈들 (1) 부추연TV 05-06 5580 66
부추연TV 동영상 - 4.13총선은 친북 좌파의 쿠데타 부추연TV 04-23 4645 60
부추연TV 동영상 - 여의도 똥개들 정신차려! (1) 부추연TV 04-16 4567 61
부추연TV 동영상 - 무릎꿇고 빌어! 부추연TV 04-10 4413 15
부추연TV 동영상 - 싸가지 없는 금뱃지 (2) 부추연TV 03-27 5805 54
부추연TV 동영상 - 국민 속여먹는 4.13총선 부추연TV 03-06 4506 61
부추연TV 동영상 - 이런 놈 찍으면 안돼 (1) 부추연TV 02-26 4576 61
드디어 "국회해산 100만인 서명" 이 시작되었습니다. (9) 부추연TV 07-15 5113 95
여의도 똥개 짖는 소리 (4) 부추연TV 12-13 8886 87
4540 참으로 이상한 일이다 방통 07-23 22 0
4539 너무 많은 열매는 솎아내야 방통 07-13 50 0
4538 "역사로서의 5.18" "광주사태의 발단과 유언비어" 방통 05-17 264 1
4537 LH(한국토지주택공사)직원들 투기의혹으로, 국민들이 크나큰 충… 방통 05-12 288 1
4536 원정치료' 중국인, 한국서 의료보험료 한 달7만원씩 내고 4… 방통 05-06 292 2
4535 쥐새끼 같은 놈들 하는 짖거리 한번 보세요 방통 03-29 417 2
4534 LH공사 투기문제 / 어떻게 하오리까? 방통 03-14 442 2
4533 중국인 60% "호텔 갈 때 수건 미리 준비" ...왜 그런가 했더니. 방통 11-27 741 4
4532 혼자서, KTX 승차권 1억1천200만원어치 구매했가가 반환 방통 10-13 895 3
4531 코로나19 (치료제)/ 하이드록시 클로로퀸의 안전성/ 각국의 하이… 방통 10-03 907 3
4530 *확진자 찾기 행사에 서민 경제만 죽어나간다** 방통 09-22 961 3
4529 어느 동서애자의 양심고백 '충격'/ 당신의 아들이 동… 방통 09-17 1001 3
4528 "위안부 할머니 이용해 돈벌이 윤미향, 의원부터 사퇴하라 방통 09-16 973 3
4527 "쇼핑하듯 사들였따" ,... 김홍걸, 반년새 아파트 3채 매입 방통 09-11 997 3
4526 * 너 팔자 & 내 팔자 . . . 방통 08-24 1034 3
 1  2  3  4  5  6  7  8  9  10    
우) 135-934 서울 강남구 강남대로 84길 23 한라클래식 1115호 TEL : 02-558-5544 FAX : 02-566-6266
[E-mail] [email protected]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 / 고유번호증 220-82-60326 / 개인정보관리자 윤용
후원계좌 : 농협 301-0064-5221-51 (예금주 : 부추연 TV)
인터넷 주소 : badkiller.kr
Korean Solidarity for Anti-Corruption Copyrights 2000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