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방문자수
364,738,302
로 그 인 회 원 가 입 자유게시판 부추연 소개 찾아오시는 길
어제의 방문자수
1,719

오늘의 방문자수
1,444

     후    원    금
  부 추 연 성 명 서
부추연TV 동영상
박 대통령에게
바란다
  오늘의 부정부패
핫   이   슈
정 책 제 안
어제 들어온 제보
  공   지    사   항
  문 재 인 비 리
  김 대 중 비 리
  노 무 현 비 리
  김 정 은 비 리
  북 괴 비 리
  박 근 혜 비 리
  국 회 의 원 비 리
  공 직 자 비 리
  검 찰 경 찰 비리
  판 사 비 리
  변 호 사 비 리
  언 론 비 리
  군 대 비 리
  농 어 촌 비 리
  교 육 비 리
  기 업 비 리
  세 무 비 리
  건 설 교 통 비리
  금 융 보 험 비리
  정 보 통 신 비리
  종 교 비 리
 
 
작성자 : 방통    작성일 : 20-05-20 조회수 : 1,630 추천수 : 1 번호 :17,948
여론 1번지 "미국 내 김대중 비자금 13억5000만달러(약1조6500억원)...월간조선 DJ돈 추적보도 눈길' 부추연
"미국 내 김대중 비자금 13억5000만달러(약 1조6500억원)"...월간조선 'DJ 돈 추적보도' 눈길
"美 국세청이 'DJ 비자금'으로 추정되는 금액 파악해 국정원에 보고"
"미국 당국은 '대형사건'이라며 이 사안을 중대하게 받아들여"
김대중 전 대통령과 김홍걸씨
김대중 전 대통령과 김홍걸씨

최근 미국내 김대중(DJ) 전 대통령 비자금으로 추정되는 '1억달러 수표'의 사본이 법정에서 확인됐다고 보도한 월간조선이 IRS(미국 국세청)가 국정원에게 보고한 사실을 통해 추가적으로 1억1300만달러에 달하는 자금이 드러났다고 전했다. 


월간조선은 5월호에서 "국정원과 국세청이 DJ 비자금을 추적하면서 작성한 전문과 보고서 등이 담긴 비밀 자료를 입수했다"며 "그 추적 과정이 공개되는 건 이번이 처음"이라고 밝혔다.


월간조선은 "DJ 미국 내 비자금 의혹은 국정원과 국세청뿐 아니라 미국 FBI와 IRS(미국 국세청)도 함께 조사를 벌였다"며 "자료에는 FBI와 IRS가 DJ 비자금으로 의심되는 돈이 미국 유력 정치인에게 흘러 들어간 사실을 포착한 정황도 있다"고 보도했다. 이어 "미국 당국은 '대형사건'이라며 이 사안을 중대하게 받아들였다"고 전했다.


월간조선은 국정원이 작성한 전문을 공개하며 "전문의 핵심을 요약하면 'DJ가 5억달러 상당의 비자금을 확보했고, DJ뿐 아니라 그의 3남이 관련된 동방가리화상무는 문제의 비자금과 관련이 있는 회사'라는 것"이라고 보도했다. 그러면서 동방가리화상무의 '감사'로 등재된 이는 DJ 미국 내 비자금 의혹에 핵심적으로 거론되는 김홍걸씨로 확인됐다고 덧붙였다.


IRS가 본격적인 조사에 나선 시점에 대해선 "2010년 5월에서 8월 사이로 추정된다"며 "그동안 한미 양국은 비자금에 관한 상당한 조사를 했고, 그에 대한 정보를 공유했다"고 전했다.


이어 "브라이언 조(당시 IRS 소속으로 DJ 비자금과 관련해 국정원과 국세청의 요청을 받은 한국계 미국인)는 비자금 관련 사항을 파악해 국세청(박윤준 국장)에 보고했고, 박윤준 국장은 브라이언 조의 보고 내용을 국정원에 보냈다"라며 당시 보고된 총 13억5000만달러(약 1조6500억원)에 달하는 자금을 추적하게 된 배경을 알렸다.


월간조선은 "2010년 9월 말 국정원은 IRS 정보원이 조사한 비자금과 관련된 결정적인 내용을 보고받았다"며 "IRS가 1억1300만달러의 존재를 국세청에 구체적으로 알려왔다는 건 동부 비자금 역시 서부 비자금과 마찬가지로 실체가 있다는 뜻이 된다"고 전했다. 서부 비자금과 관련해선 월간조선이 지난 4월호에서 'DJ 비자금’ 최초 제보자 테리 스즈키의 서류를 통해 1억 달러 수표의 실체를 확인한 바 있다.


월간조선은 1억1300달러에 달하는 자금을 조성했던 수법에 대해선 'DJ 뒷조사 사건(2018~2019년)' 재판에 증인으로 출석한 박윤준 전 국세청 차장의 증언을 실었다. 국정원의 DJ 비자금 추적을 도왔다는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던 박윤준씨는 당시 A씨가 은행 대출을 받아 이를 갚지 않고 디폴트 하는 수법으로 1억1000만불 이상을 만들었다고 증언한 바 있다. 


끝으로 월간조선은 "분명한 사실은 한미 양국의 정보기관(국정원), 수사기관(FBI) 그리고 비자금 추적 전문 기관(IRS)이 해외 첩보망을 통해 입수된 정보를 통해 비자금을 조직적, 전방위적으로 추적했고, 그 과정에서 DJ 비자금으로 유력해 보이는 천문학적인 규모의 자금이 발견됐다는 점"이라며 "국정원과 국세청은 미국 당국과의 합동조사 결과, 비자금의 실존 가능성이 '다대하다'고 했다"는 사실을 강조했다.




폭발을 기다리는 시한폭탄 미국내 김대중 비자금 1조6000억원 의혹!



⊙ 이번에 새롭게 드러난 사실 중 핵심은 美 국세청(IRS)이 파악해 국정원에 보고한 DJ 비자금으로 추정되는 ‘1억1300만 달러’

⊙ “(DJ 비자금 중 일부) 클린턴 美 국무장관 정치후원금으로… 대형사건으로 認知”(IRS의 국정원 보고 내용 중)

⊙ 박윤준 전 국세청 차장이 증언한 비자금 관리자 A씨의 수상한 1억1300만 달러 조성 방식

⊙ 美 연방검찰 불려가 ‘錢主 밝히겠다’고 한 A씨 ‘내가 다 안고 가겠다’며 돌연 말 바꿔

⊙ 비자금 관련 페이퍼컴퍼니로 의심받은 中 동방가리화상무의 監事는 ‘김홍걸’

⊙ 국정원 자료엔 "북한정권의 간부가 DJ 비자금 제보했다”는 뜻밖의 내용도 담겨

⊙ DJ 부부와 친분 있던 어느 부부의 고백 “(DJ) 부실기업 정리 및 해외 헐값 매각으로 리베이트 받아 비자금 약 10억 달러 조성”

⊙ 이희호씨의 빈번한 訪中이 ‘비자금과 관련 있다’는 국정원의 판단

⊙ 국정원 “美 당국이 은닉 비자금 조사할 움직임 보이자 (DJ 측) 중국으로의 자금 도피 작업 착수”

⊙ 국정원·국세청의 ‘DJ 비자금’ 추적이 정치적 목적이 없었음을 뒷받침하는 증거들
  -월간조선 5월호 추적 기사의 요약

한국 정치판을 뒤흔들 시한폭탄이 폭발을 기다리고 있다. 월간조선이 다섯 차례 심층보도해온, 국정원이 추적하였던 김대중의 미국내 비자금 1조6000억 원(13억5000만 달러) 의혹이다. 이 취재로 의혹의 수준을 넘는 실체가 드러났다. 국정원이 3년간의 추적 끝에 "실존 가능성 多大"라고 평가할 정도로 의혹 자금의 규모가 너무 크고 증거가 너무 많으며 미국과 한국의 국가기관이 개입, 체계적 조사를 하였다는 사실이 뒷받침된다. 문재인 정권이 비자금 추적을 범죄로 몰아 수사, 재판에 거는 과정에서 사실이 알려지게 되었다. 현재는 검찰과 법원이 비자금의 조성 및 실체의 확인보다는 국정원과 국세청의 개입을 범죄로 몰고, 언론이 집단은폐를 하고 있지만 사실의 중대성으로 인해 이를 영구히 덮을 순 없을 것이다.
  
1. 2009년부터 2012년까지 김대중 비자금 의혹 조사에 국정원, 국세청이 조직적으로 개입하였고 미국 FBI와 공조하였으며 간접적으로(정보원을 통하여) 미국 국세청(IRS)과 협조하였다.

2. 특히 국정원은 팀을 만들어 3년간 추적하였고 관련자들의 컴퓨터를 해킹한 것으로 추정된다.

3. 이런 자료는 문재인 정권이 김대중 비자금 의혹 추적을 범죄로 몰아 수사, 재판에 거는 과정에서 공개되었다.

4. 국정원은 3년간의 추적 결과 "김대중 비자금의 實存 가능성이 多大하다"는 결론을 내렸다. 13억5000만 달러 說을 다 확인한 것은 아니지만 김홍걸이 관리한다는 미국 서부 비자금과 관련된 1억 달러 수표 사본을 확보하였고, 미국 동부 비자금 1억1300만 달러를 조성한 과정(계좌 등)을 확인하였다.

5. 국정원은 김대중 비자금이 중국을 거쳐 북한으로 들어간다는 첩보를 입수, 조사에 착수하였는데 對北관련성이 확인되었다. 서부 및 동부 비자금의 용도에 북한이나 친북활동 지원의 혐의가 드리워져 있다.

6. 국정원이 확보한 김홍걸 관련 1억 달러 수표 사본은 진본일 가능성이 높다. 국정원과 국세청이 확인한 동부 비자금 1억1300만 달러 조성 경위도 너무나 구체적이다. 국정원과 국세청이 확보한 정보는, 문재인 정권이 의지만 있다면 쉽게 사실여부를 확인할 단계에 까지 도달한 것이었다.

7. 문재인 정권의 검찰과 법원은 수사와 재판 과정에서 비자금의 실재 여부 및 조성 과정에 대하여 관심을 보이지 않았고 추적 과정의 불법성 여부만 따졌으며 언론도 월간조선과 조갑제닷컴을 제외하면 독자적인 취재를 하지 않고 애써 은폐 축소하였고 야당도 폭로에 나서지 않았다.

8. 이 정권은, 북한 유입 및 친북활동 지원의 위험성이 있어 조사에 착수한 국정원 차장 국장을 구속기소하여 실형을 살게 하고(2심에서 최종흡 차장은 징역 1년6개월, 국장은 징역 2년형), 국세청장과 차장도 기소, 재판을 받게 하면서 비자금 의혹 확인은 포기하였다. 국가기관이, 사실상 범죄혐의 은폐를 하고 있는 것이다.

9. 그럼에도 드러난 자료가 너무나 구체적이고 많으며, 미국과 연관되어 있고, 액수가 너무 크고, 관련자들이 생존해 있다는 점에서 시한폭탄적 성격을 띤다. 이 폭탄이 터지면 그 위력은 문재인 정권의 運命에도 영향을 끼칠 정도일 것이다.




        
추천 : 1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부추연)

 
 
 

Total 4,154
부추연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4139 바디칸, 마리아 비가노 대주교 "조 바이든이 미국 대통령으로 지… 방통 01-07 1541 1
4138 우한폐렴 치료제 이미 있다. "하이드록시 클로로퀸" 방통 12-19 1584 1
4137 점점 공산당 매체 닮아가는 미국 줄류매체들의 특징 3가지 방통 12-16 1618 1
4136 *Happy Christmas 대신 Marry Chrismas 라 부르는게 맞다 방통 12-03 1482 1
4135 이춘근 박사 2020 미국대선 트럼프, 바이든 선택 상황과 전망분… 방통 12-02 1509 1
4134 미국 대선에 대한 하느님의 말씀 !!!!!! 방통 11-23 1378 1
4133 *바이든 감옥가고 트럼프 재선된다 방통 11-20 1260 1
4132 **죽어도 중지할 수 없는 것** 방통 09-17 1384 1
4131 [과학] 지구의 여섯번째 눈물.. 대멸종 또 오나 방통 08-16 1166 1
4130 구데기 무서워 醬 못담그나? 방통 05-26 1382 1
4129 민주화 운동보다 천배는 위대한 것 방통 05-21 1458 1
4128 나는 아직 배우고 있다 / Ancora imparo 안코라 임파로! 방통 05-21 1368 2
4127 "미국 내 김대중 비자금 13억5000만달러(약1조6500억원)...월간… 방통 05-20 1631 1
4126 예수님 용서하소서 ~~~욕좀해야 하겠습니다. (1) 방통 05-19 1344 2
4125 수유팔덕 (水有八德) 방통 09-11 2284 4
 1  2  3  4  5  6  7  8  9  10    
우) 06233 서울 강남구 강남대로 84길 23 한라클래식 1115호 TEL : 02-558-5544 FAX : 02-566-6266
[E-mail] [email protected]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 / 고유번호증 220-82-60326 / 개인정보관리자 윤용
후원계좌 : 농협 301-0064-5221-51 (예금주 : 부추연 TV)
인터넷 주소 : badkiller.kr
Korean Solidarity for Anti-Corruption Copyrights 2000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