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방문자수
362,284,977
로 그 인 회 원 가 입 자유게시판 부추연 소개 찾아오시는 길
어제의 방문자수
2,356

오늘의 방문자수
1,460

     후    원    금
  부 추 연 성 명 서
부추연TV 동영상
박 대통령에게
바란다
  오늘의 부정부패
핫   이   슈
정 책 제 안
어제 들어온 제보
비바람 칼럼
  공   지    사   항
  문 재 인 비 리
  김 대 중 비 리
  노 무 현 비 리
  김 정 은 비 리
  북 괴 비 리
  박 근 혜 비 리
  국 회 의 원 비 리
  공 직 자 비 리
  검 찰 경 찰 비리
  판 사 비 리
  변 호 사 비 리
  언 론 비 리
  군 대 비 리
  농 어 촌 비 리
  교 육 비 리
  기 업 비 리
  세 무 비 리
  건 설 교 통 비리
  금 융 보 험 비리
  정 보 통 신 비리
  종 교 비 리
 
 
작성자 : 기정은사기…    작성일 : 18-05-16 조회수 : 1,047 추천수 : 21 번호 :55,821
여론 1번지 조선중앙통신, 미국에 협박장 보내 부추연
북한 사기집단은 16일 새벽 3시 '조선중앙통신 보도' 를 통해 미국에 협박장을 보냈다. 다음은 말도 안되는 보도전문



11일부터 남조선당국은 미국과 함께 남조선전역에서 우리에 대한 공중선제타격과 제공권장악을 목적으로 대규모의 《2018 맥스 썬더》련합공중전투훈련을 벌려놓고있다.

이번 훈련은 남조선강점 미제침략군과 남조선공군의 주관하에 미군의 《B-52》전략핵폭격기와 《F-22랩터》스텔스전투기를 포함한 100여대의 각종 전투기들이 동원되여 25일까지 진행된다.

내외여론들은 이번 훈련이 력대 최대규모라고 하면서 이는 우리에 대한 《최고의 압박과 제재》를 계속 가하려는 미국과 남조선의 변함없는 립장의 반영이라고 평하고있다.

남조선전역에서 우리를 겨냥하여 벌어지고있는 이번 훈련은 판문점선언에 대한 로골적인 도전이며 좋게 발전하는 조선반도정세흐름에 역행하는 고의적인 군사적도발이다.

북과 남은 이번 판문점선언에서 새로운 평화시대가 열리였음을 엄숙히 천명하면서 조선반도에서 첨예한 군사적긴장상태를 완화하고 전쟁위험을 실질적으로 해소하기 위해 공동으로 노력해나갈데 대하여 합의하였으며 이를 미국도 전적으로 지지하였다.

그러나 남조선당국과 미국은 력사적인 4.27선언의 잉크가 마르기도 전에 우리 공화국을 반대하는 대규모의 련합공중훈련을 벌려놓음으로써 지금까지 우리가 보여준 평화애호적인 모든 노력과 선의에 무례무도한 도발로 대답해나섰으며 선언리행을 바라는 온 겨레와 국제사회에 커다란 우려와 실망을 안겨주고있다.

미국과 남조선당국이 우리의 주동적이며 아량있는 노력과 조치에 의해 마련된 북남관계개선과 조미대화국면이 이번 전쟁연습과 같은 불장난소동을 때도 시도 없이 벌려놓아도 된다는 면죄부라고 생각한다면 그보다 더 큰 오산은 없다.

특히 남조선당국은 우리와 함께 조선반도의 평화와 번영,통일을 위해 노력하자고 약속하고서도 그에 배치되는 온당치 못한 행위에 매달리고있으며 천하의 인간쓰레기들까지 《국회》마당에 내세워 우리의 최고존엄과 체제를 헐뜯고 판문점선언을 비방중상하는 놀음도 버젓이 감행하게 방치해놓고있다.

선의를 베푸는데도 정도가 있고 기회를 주는데도 한계가 있다.

력사적인 판문점선언은 그 어느 일방의 노력으로써는 리행될수 없으며 쌍방이 그를 위한 유리한 조건과 환경을 힘을 모아 조성해나갈 때 비로소 좋은 결실로 이어질수 있다.

우리는 남조선에서 무분별한 북침전쟁소동과 대결란동이 벌어지는 험악한 정세하에서 16일로 예견된 북남고위급회담을 중지하는 조치를 취하지 않을수 없게 되였다.

북 남고위급회담이 중단되게 되고 첫걸음을 뗀 북남관계에 난관과 장애가 조성된것은 전적으로 제정신이 없이 놀아대는 남조선당국에 그 책임이 있다.

미국도 남조선당국과 함께 벌리고있는 도발적인 군사적소동국면을 놓고 일정에 오른 조미수뇌상봉의 운명에 대해 심사숙고해야 할것이다.

우리는 미국과 남조선당국의 차후태도를 예리하게 지켜볼것이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8/05/16/2018051600508.html
추천 : 21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부추연)

 
 
 


[부추연TV] 언론 타도! 종편 타도!
Total 7,365

[부추연TV] 똥개국회 필요없다. 문닫어!
후원계좌 : 농협 301-0064-5221-51 (예금주 :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
부추연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부추연TV 논평> 똥개를 한방 먹인 박근혜 담화 부추연 11-29 3743 62
부추연에 해커 침입 (2) 알림 07-07 3592 53
윤봉길 의사 정신 계승하는 윤용 대표 (2) 천지일보 12-13 4889 58
'윤봉길식량지키기연합' 창립총회 내외통신 07-14 4075 64
후원금을 보내 주시는 분들께... 부추연TV 07-18 5411 76
7365 조선중앙통신, 미국에 협박장 보내 기정은사기… 05-16 1048 21
7364 촛불집회에서 터져나온 구호 친북혁명 05-16 1040 21
7363 네티즌 시사만평 "떡메' 방통 05-14 1006 23
7362 김정은, 시진평 찾아가 싱가폴에 타고갈 비행기 빌려달라 임도란 05-12 1045 21
7361 차에 다는 태극기를 보내드립니다. 부추연 05-11 956 22
7360 차에 다는 태극기 보내주기 운동 부추연 05-11 971 20
7359 차에 다는 태극기 보내주기 운동 부추연 05-11 910 15
7358 환자에게 세금 설탕물만 퍼먹이는 문재인 정부 조선일보사… 03-16 1463 31
7357 두 사람의 관계 03-08 1592 35
7356 3.1절날 100만명이 뫃인 이유 (1) 이도령 03-04 1519 34
7355 법원, 신도 내쫓은 소망교회에 패소판결 교회소식 02-21 1598 36
7354 문재인 정부는 북한 악질만 골라서 초청하고 있다 (1) 천안함 02-23 1708 39
7353 문재인에 충성하면 멀잖아 깜방 (1) 추건상 03-02 1714 36
7352 북한 정유공장에서 일주일째 대형화재 위성 02-23 1824 38
7351 한반도 운전대 잡고 왕초보 운전연습 촛불혁명 02-21 1652 36
7350 대통령(?)선거 무효소송 변론 기일 변경 공지 이재진 02-12 1459 33
7349 빅터차의 고향은 전라도 강진 돌쇠 02-01 1332 37
7348 북한 예술단 초청은 평창을 빨갱이 선전장으로 만들기 위해서다 졸개 01-17 1959 32
7347 제16대 대선 전자개표기 관련 소송 방청 안내 이재진 01-11 2309 36
7346 선관위원장의 법관 겸임에 관한 위헌법률심판제청 이재진 01-12 1872 33
 1  2  3  4  5  6  7  8  9  10    
우) 135-934 서울 강남구 강남대로 84길 23 한라클래식 1115호 TEL : 02-558-5544 FAX : 02-566-6266
[E-mail] no-bad@hanmail.net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회 / 고유번호증 220-82-60326 / 개인정보관리자 윤용
후원계좌 : 농협 301-0064-5221-51 (예금주 : 부추연 TV)
인터넷 주소 : badkiller.kr
Korean Solidarity for Anti-Corruption Copyrights 2000 All Rights Reserved